컨텐츠 바로가기

07.24 (수)

줄리엔 강♥박지은(제이제이), 최초 국제 커플로 합류 (조선의 사랑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엑스포츠뉴스 이이진 기자) 모델 줄리엔 강과 크리에이터 박지은(제이제이)이 새롭게 합류했다.

24일 방송된 TV조선 '조선의 사랑꾼'에서는 줄리엔 강과 박지은 부부가 새롭게 합류한 장면이 전파를 탔다.

이날 박지은은 첫 만남에 대해 "원래 안 지는 코로나 때 처음 만났다. 우리 마스크 쓰고 있었다"라며 밝혔고, 줄리엔 강은 "얼굴이 예뻐서 마스크 안 쓴 거 같은데"라며 회상했다.

엑스포츠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지은은 "첫 촬영이 코로나 기간이었다"라며 덧붙였고, 줄리엔 강은 "처음 봤을 때 '와 이거 몸매가'"라며 감탄했다.

줄리엔 강은 "한국에서 처음 봤다. 성격도 성실한 느낌이었다. 전혀 가식도 없고 내숭도 없고 그냥 있는 그대로였다"라며 털어놨다.

박지은은 "저는 외국인이랑은 사귈 수 없을 거라고 생각하고 사는 사람이었다. 한국에서 나서 한국에서만 살았다. 외국에 나가서 살아본 적이 단 한 번도 없다. 처음에도 '그냥 외국인이구나' 이렇게 생각이 들었었다고 이야기했는데 계속 같이 지내다 보니까 희석이 되더라"라며 고백했다.

줄리엔 강은 "날 좋아하는지 알고 있었다. 자신 있었다"라며 능청을 떨었다.

사진 = TV조선 방송 화면

이이진 기자 leeeejin@xportsnews.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