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손아섭, 2천505번째 안타...KBO 통산 최다 기록 작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프로야구 NC 손아섭이 KBO 개인 통산 안타 1위로 올라섰습니다.

손아섭은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두산과의 경기에 2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6회 초, 알칸타라의 6구째 포크볼을 공략해 좌전 안타를 만들었습니다.

2007년 프로생활을 시작한 뒤 18시즌, 2천44경기 만에 친 2천505번째 안타로, 박용택 해설위원이 보유한 2천504개 안타를 뛰어넘어 KBO 통산 최다 신기록을 작성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