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4 (수)

높은 체감물가 이유 있다…유독 비싼 '의식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지난달 물가 상승률이 조금 둔화했다지만 당장 입고, 먹는 것들이 비싸다 보니 피부로 느끼기 어렵다는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조사결과 실제로, 우리나라 의식주 물가가 다른 나라보다 유독 높은 걸로 나타났습니다.

해법은 어디서 찾아야 할지, 안상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기자>

네 알짜리 한 봉지에 1만 원이 넘는 사과, 연신 뒤적였지만 담기에는 부담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