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5 (월)

[이슈플러스] 박세리, 눈물의 기자회견 "부친 채무 더는 감당 불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진행 : 이여진 앵커, 장원석 앵커
■ 출연 : 이경민 변호사

* 아래 텍스트는 실제 방송 내용과 차이가 있을 수 있으니 보다 정확한 내용은 방송으로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인용 시 [YTN 뉴스PLUS] 명시해주시기 바랍니다.

[앵커]
골프여제 박세리 씨가 오늘 기자회견을 열고 아버지의 사문서 위조 논란에 대해 직접 해명에 나섰습니다. 부친의 채무를 더는 책임지지 않겠다고 말하는 한편 눈물을 흘리기도 했는데요.관련 내용, 이경민 변호사와 짚어보겠습니다. 어서 오세요. 사실 그동안 스승과 제자 같은 각별한 부녀 관계로 잘 알려졌었기 때문에 박세리 씨가 오늘 기자회견에 나서기까지 굉장히 발걸음이 무거웠을 것 같습니다. 어떻게 보셨습니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