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5 (월)

이슈 스마트폰 소식

삼성, 갤럭시 S24 울트라로 올림픽 개막식·경기 생중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센강 개막식·요트경기 생중계 지원

파이낸셜뉴스

현지시간 6월 17일 2024 파리 올림픽 개막식이 열릴 예정인 파리 센강(Seine River)의 보트에‘갤럭시 S24 울트라’가 설치된 모습 7월 26일 개막식 방송 중계에는 총 200대 이상의 ‘갤럭시 S24 울트라’가 사용될 예정이며, 촬영된 영상은 올림픽방송서비스(OBS)를 통해 전세계 시청자들에게 생중계 된다. 삼성전자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파이낸셜뉴스] 삼성전자가 2024 파리 올림픽 개막식에서 갤럭시S24울트라의 촬영 기능을 뽐낸다.

삼성전자는 국제올림픽위원회(IOC), 올림픽방송서비스(OBS)와 협력해 다음달 26일 진행되는 2024 파리 올림픽 개막식과 같은 달 28일부터 시작되는 요트 경기 생중계에 최대 2억 화소의 갤럭시S24울트라를 지원한다고 18일 밝혔다.

삼성전자는 파리 올림픽 대회 슬로건 '완전히 개방된 대회(Games Wide Open)' 취지에 맞춰 모바일 기술로 새로운 올림픽 중계 협업을 진행한다는 방침이다.

2024 파리 올림픽 개막식은 올림픽 사상 최초로 올림픽 주경기장 외부에서 진행된다. 개막식의 하이라이트라고 할 수 있는 선수단 입장은 파리 중심에 위치한 '센강'에서 펼쳐진다. 1만여명의 선수단이 85대의 보트를 타고 약 6㎞ 가량 퍼레이드를 진행한다.

삼성전자는 이처럼 센강에서 열리는 개막식에 총 200대 이상의 갤럭시S24울트라를 설치한다. 갤럭시S24울트라로 촬영된 영상은 OBS를 통해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 생중계될 예정이다.

내달 28일 요트 경기 중계에도 갤럭시S24울트라를 지원한다. 참가 선수들 요트에 갤럭시S24울트라가 설치되고 촬영 영상은 바다 위 설치된 기지국 보트를 통해 실시간으로 전송된다.

이번 기술 협업은 2024 파리 올림픽 로컬 공식 이동통신 파트너사 오랑쥬(Orange)와 함께 한다. 야외 환경에서 이뤄지는 무선 통신을 위해 센강 주변에 12개의 전용 5세대(5G) 이동통신 기지국이 설치된다. 선수단 보트에 설치된 갤럭시S24울타라는 5G 네트워크에 연결돼 촬영 영상을 실시간 송출한다.

한편, 삼성전자는 이번 행사가 한여름 강과 바다에서 진행되는 만큼 안정적인 고화질 영상 촬영 및 네트워크 전달이 가능하도록 소프트웨어 최적화도 실시했다.

최승은 삼성전자 모바일경험(MX)사업부 마케팅팀장(부사장)은 "삼성전자는 40년 가까이 올림픽의 공식 파트너로 모바일 기술을 통해 올림픽과 세계를 하나로 연결하는 데 기여해 왔다"며 "전 세계 팬들이 갤럭시를 통해 올림픽을 보다 가깝게 즐기고 소통할 수 있도록 기술 혁신을 제공할 것"이라고 전했다.

야니스 엑사르초스 OBS 최고경영자(CEO)는 "삼성전자와 협력해 올림픽 팬들이 경기를 참여하는 방식을 새롭게 발전시켜 나갈 수 있게 됐다"며 "전 세계 올림픽 팬들이 삼성전자의 최첨단 모바일 혁신을 통해 선수들과 함께 실시간으로 대회의 생생함을 느끼고 선수들에게 영감을 줄 수 있길 바란다"고 했다.
#삼성전자 #삼성 #파리 #올림픽 #2억화소 #갤럭시S24울트라

jhyuk@fnnews.com 김준혁 기자

Copyright? 파이낸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