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17 (수)

[영상] "검사들, 검찰청서 특활비로 폭탄주 마시고 민원실엔 대변 대량 발견"…이성윤 의원 '충격 주장'에 놀란 공수처장

댓글 10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늘(14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이성윤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과거 울산지검 검사들이 특활비로 술판을 벌이고 만취해 민원실에 대변을 봤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날 회의에서 이성윤 의원은 오동운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장을 향해 2019년 1월 8일 울산지검에서 발생한 '검사들의 만취 사건'을 제보 받았다며 발언했습니다.

이 의원은 "오후 6시쯤 검찰의 한 모임에 소속된 30명이 모여 지검 2층 간부 식당에서 회식을 했다"며 "검사장은 수십 병의 고량주 등을 준비했고, 구내식당업자에게도 특활비로 소주와 안주 등을 준비시켰다"고 주장했습니다.

전체 댓글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