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3 (화)

'51세 미혼' 송은이 "70세 돌싱 남자도 만날 수 있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한 차로 가' 조혜련, 송은이. (사진 = 비보티비 유튜브 채널 캡처) 2024.06.1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개그우먼 송은이(51)가 사랑관에 대해 밝혔다.

송은이는 지난 11일 유튜브 채널 비보티비에 업로드된 '현폼 최강 축가 가수 조혜련이랑 한 차로 가'라는 영상에서 선배 개그우먼 조혜련과 사랑에 대해 다양한 이야기를 주고 받았다.

조혜련은 미혼인 송은이에게 "돌싱도 어떻게 만날 수 있겠어?"라고 조심스럽게 물었다. 송은이는 "사실 그런 건 중요하지 않다. 난 비혼인 적도 없었고, 진짜 딱 어느 날 갑자기 눈앞에 떨어졌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조혜련이 또 "나이가 너무 많으면 그렇지?"라고 물었고, 송은이는 "적은 거 보다는 많은 게 낫다"고 답했다. "70세라도 정서적으로 교감할 수 있으면 좋은 거 아니야?"라는 의견이다.

그러면서 송은이는 "난 육체적인 건 바라지 않는 거 같다"고 '플라토닉 러브'를 강조했다. 조혜련은 "육체적인 건 또 지금 잘 안 될 거야"라고 대꾸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한 차로 가' 송은이. (사진 = 비보티비 유튜브 채널 캡처) 2024.06.12.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송은이는 "옛날에는 말랑말랑한 마음이 있었는데, 그런 마음을 잘 써 보지 못해서 그런지 잘 소멸된 거 같다"고 덧붙이기도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