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경영권 흔들리나'…최태원·노소영 판결 직후 SK주가 급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판결 직후 SK의 주가는 많이 올랐습니다. 역대 최대 규모의 재산 분할 액수가 나오자, SK그룹은 충격에 빠진 모습인데, 만약 상고심에서도 이 금액이 최종 확정될 경우 1조 3천억 원이 넘는 돈을 최태원 회장이 어떻게 마련할지, 이게 앞으로 그룹 경영권에 영향이 있을지.

이 내용은 김지성 기자가 짚어봤습니다.

<기자>

SK그룹은 SK주식회사가 SK텔레콤과 SK스퀘어, SK이노베이션 등의 자회사를 거느리고, 이들 회사가 다시 SK하이닉스와 SK에너지 같은 손자회사를 지배하는 구조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