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사람 매달고 달린 음주 차량…시민이 뒤쫓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음주 사고를 낸 뒤 사람을 매달고 도주한 50대가 경찰에 붙잡혔습니다. 사고를 당하고 항의하는 사람을, 차 조수석에 매달고 500m나 달아났습니다. 한 시간 가까운 추격전 끝에 체포할 수 있었던 건, 한 시민 덕분이었습니다.

민경호 기자입니다.

<기자>

검은색 픽업트럭이 도롯가에 주차된 쓰레기 수거 차량을 그대로 들이받습니다.

그런데 차는 슬금슬금 뒤로 가더니 수거 차량 운전자가 다가서자 그대로 달아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