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송혜교가 밝힌 자신의 비밀은…"내 진짜 성격 잘 모르시더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유튜브 채널 '하퍼스 바자 코리아'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송혜교가 남들은 모르는 비밀이 있냐는 물음에 "나의 진짜 정확한 성격"이라고 답했다.

유튜브 채널 '하퍼스 바자 코리아'는 지난 27일 송혜교가 출연하는 인터뷰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제작진이 준비한 질문에 답하는 송혜교의 모습이 담겼다.

어렸을 때 별명을 묻자, 송혜교는 "다리나 학교 등이 들어간 별명이 많았다"며 "이름에 '교'가 들어갔기 때문"이라고 웃었다. 그는 "요즘은 따로 별명이 없다"고 부연했다.

송혜교는 다른 사람이 모르는 자신만의 비밀이 있냐는 질문에 "제 진짜 정확한 성격은 잘 모르시는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정말 친한 사람들만 아는 제 성격이 있다"며 "보여드리고 싶어도 그런 환경이 아니라 자연스럽게 나오질 않는다"고 했다.

송혜교는 진짜 성격에 대해 "저는 노멀하다고 생각하는데…친구들은 웃긴다고 하더라"며 "저는 개인적으로 지극히 평범하다고 생각한다"고 했다.

버킷리스트 질문을 받은 송혜교는 "원하는 거나 꼭 쟁취해야겠다는 것은 없다"며 "그냥 엄마가 건강했으면 좋겠고, 반려견 루비와 좋은 추억을 쌓고 싶다"고 했다. 이어 그는 "제가 하는 작품도 잘 됐으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채태병 기자 ctb@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