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3 (목)

미국 대학야구서 이런 일이…공 놓쳤는데 "아웃" 경기 종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클레어 5:3 매디슨/미국 대학야구 서머리그]

9회 투아웃, 타자가 친 공이 높이 뜹니다.

중견수가 쉽게 잡을 것 같은데 이것을 놓치고 마네요?

그 사이 타자주자는 2루까지 달려 안착했습니다.

그런데 이 분위기, 뭔가 심상치 않네요?

2루에 도착한 선수는 두 손을 들어 항의했고 수비하던 선수들은 이상한 듯 눈치만 살핍니다.

심판이 아웃을 선언했고 이걸로 경기가 끝났습니다.

1루심이 먼저 아웃 콜을 했는데 다른 심판들도 묵인하듯 넘어간 게 문제였습니다.

이런 오심도 있을 수 있나요?

미국 언론에서는 "심판이 공을 놓친 순간을 못 볼 순 있어도, 어떻게 중견수가 공을 떨어트린 뒤, 부끄러워하며 고개 숙이는 장면을 못 볼 수 있느냐"고 꼬집었습니다.

오광춘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