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4 (월)

안정환, 장윤정 폭풍 견제…"도다리만 끓으면 게임 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장안의 화제' 28일 방송

뉴스1

MBC '장안의 화제'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하나 기자 = '장안의 화제' 안정환이 장윤정을 견제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안겼다.

28일 오후 10시에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장안의 화제'에서는 충남 보령에서 펼쳐지는 두 번째 팝업 대결이 담겼다.

이날 장윤정 팀(장윤정 김민경 이현우)과 안정환 팀(안정환 배정남 이은지)은 충남 보령에서 지역 특산물 판매 대결에 나섰다. 먼저 대천항 건어물 시장에서 진행된 아침 장사 대결에서는 장윤정 팀이 커피와 토스트를, 안정환 팀이 도다리 미역국과 두릅 한 상을 준비했다.

장윤정 팀이 스피드 전략으로 손님 몰이에 앞서나가자 안정환이 견제하는 모습으로 눈길을 끌었다. 안정환은 상대 팀 토스트를 맛보는 배정남의 모습에 "창피하게! 모양 빠지게!"라고 외치기도. 이어 안정환은 두릅에 빠진 이현우에게 "이따 밥 달라고 하면 가만 안 둬, 도다리만 끓으면 게임 끝이다!"라고 경고해 웃음을 안겼다.

한편, MBC 예능 프로그램 '장안의 화제'는 전국 팔도 모르는 게 없는 로컬 마스터, 장윤정&안정환이 직접 팝업스토어를 '팝업 트럭'을 몰고 판매에 나서는 프로그램이다.

hanappy@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