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4 (월)

한화 정경배 감독대행 첫 승…"선수들에 고마운 마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최원호 감독 사퇴 후 첫 경기…롯데에 12-3 완승

뉴시스

[서울=뉴시스] 최동준 기자 = 정경배 한화 이글스 감독대행이 28일 대전 한화생명이글스파크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사진=한화이글스 제공) 2024.05.28.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대전=뉴시스]김주희 기자 = 프로야구 한화 이글스가 정경배 감독대행 체제로 치른 첫 경기서 승리를 챙겼다.

한화는 28일 대전 한화생명 이글스파크에서 열린 2024 신한 쏠뱅크 KBO리그 롯데 자이언츠와 경기에서 12-3 완승을 거뒀다.

8위 한화(22승 1무 29패)는 3연승을 달렸다.

이날 승리는 한화에 더 큰 의미가 담겼다.

전날 팀을 이끌던 최원호 감독과 박찬혁 대표이사는 성적 부진에 책임을 지고 자리에서 물러났다. 정경배 수석코치가 감독대행으로 당분간 팀을 이끌게 됐다.

시즌 중 수장을 잃은 한화는 분위기가 가라앉을 수밖에 없었다.

그러나 어수선한 상황 속에서도 선수들은 승리를 향한 집념을 잃지 않았고, 승리로 다시 흐름을 바꿨다.

선발 투수 문동주가 6이닝 8피안타 4탈삼진 3실점으로 롯데 타선을 막아냈고, 타선은 장단 15안타를 퍼부었다. 요나단 페라자는 4타수 4안타 1홈런 2타점으로 펄펄 날았다.

첫 경기를 지휘한 정경배 감독대행은 "침체될 수 있는 분위기에서도 선수들이 모두 동요하지 않고, 오늘 경기를 잘 치러준 것에 대해 정말 고마운 마음"이라고 말했다.

이어 "누구 한 명을 꼽기보다 그라운드에서 자신의 역할을 잘 해준 우리 선수들 모두 칭찬해주고 싶다"고 덧붙였다.

☞공감언론 뉴시스 juhee@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