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엔터사 대표된 앤디♥KBS 복직 이은주 아나 “얼른 대박나겠다” 다정한 근황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KBS 이은주 아나운서(왼쪽)와 남편 앤디. 사진 | 개인채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서울 | 박효실 기자] 가수 앤디가 엔터테인먼트 회사 대표로 새 출발을 시작한 가운데 아내인 이은주 KBS 아나운서가 응원을 전했다.

이은주는 27일 자신의 채널에 앤디의 회사 앤유엔터테인먼트에서 찍은 사진과 함께 감사의 글을 올렸다.

그는 “남편이 참 잘 살아왔구나 느낄 수 있는 날이었어요! 오시는 분들마다 진심으로 축하해 주시고 남편 너무 착해서 걱정이라고도 해주시고 대박 기원도 해주시고. 보내주신 화환, 화분, 꽃다발에 다양한 선물들까지 앞으로 이걸 어찌 다 보답하며 살아야 할지 얼렁 대박 나야겠습니다”라며 인사했다.

스포츠서울

KBS 이은주 아나운서. 사진 | 개인채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 연말 19년간 몸담은 티오피미디어를 떠난 앤디는 지난 23일 1인 기획사를 설립했다. 앤유엔터테인먼트는 아이돌 제작 및 신인배우 발굴, 그리고 기존의 아티스트를 영입하는 종합 매니지먼트사를 목표로 하고 있다.

한편 이은주 아나운서는 지난 2022년 9세 연상의 앤디와 결혼했다. 이 아나운서는 최근 전 직장인 KBS를 상대로 제기한 근로자 지위 확인 소송에서 승소, 원주 KBS에 복직했다. gag11@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