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션 베이커 '아노라', 올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션 베이커 '아노라', 올해 칸영화제 황금종려상

션 베이커 감독의 영화 '아노라'가 제77회 칸국제영화제에서 최고상인 황금종려상을 받았습니다.

아노라는 여성 스트리퍼와 러시아 신흥 재벌의 로맨스 소동극을 그린 작품으로, 미국인 감독이 황금종려상을 받은 건 13년 만에 처음입니다.

수상 후 션 베이커 감독은 "이 모든 상을 과거와 현재와 미래의 모든 성 노동자에게 바친다"고 소감을 밝혔습니다.

션 베이커 감독은 트랜스젠더, 위기 가정 아동 등 주로 사회적 약자를 다뤄왔으며, 영화 '플로리다 프로젝트'와 '레드 로켓'을 차례로 칸 영화제에 선보인 바 있습니다.

김수빈 기자 (soup@yna.co.kr)

#칸국제영화제 #황금종려상 #션베이커 #아노라

연합뉴스TV 기사문의 및 제보 : 카톡/라인 jebo23

(끝)

[저작권자(c) 연합뉴스TV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