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이슈 스타 복귀·컴백 정보

뉴진스, ‘멜론 스포트라이트’서 컴백 기념 독점 콘텐츠 공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뉴진스. 사진ㅣ카카오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그룹 뉴진스가 컴백을 기념해 팬들을 위한 콘텐츠를 멜론에서 깜짝 공개한다.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뮤직플랫폼 멜론(Melon)은 새 더블 싱글 ‘하우 스위트(How Sweet)’을 발매하는 뉴진스가 온오프라인 신보 조명 서비스 ‘멜론 스포트라이트(Melon Spotlight)’를 통해 다양한 독점 콘텐츠를 24일 공개한다고 밝혔다.

우선 뉴진스는 대세 아티스트가 주제별로 직접 엄선한 플레이리스트를 멜론 회원들에게만 독점 공개하는 콘텐츠 ‘아티스트는 뭘 듣니’에 참여해 달달한 여름을 위한 ‘스위트 써머 플레이리스트’를 선보인다.

이 가운데 멤버 혜인은 자신들의 신곡 ‘하우 스위트’을 추천하며, 다른 멤버들은 평소 즐겨 듣는 ‘찐 최애곡’들을 밝힌다.

이어 뉴진스는 아티스트의 취향을 확인하는 밸런스 게임으로, 팬들의 사소한 궁금증을 해결해주는 영상 콘텐츠 ‘멜런스 게임’을 통해 남다른 ‘팬 사랑’을 드러낸다. 뉴진스는 ‘오늘 입덕한 버니즈에게 추천하는 곡 How Sweet VS Attention’, ‘버니즈가 나 평생 기억하기 VS 내가 버니즈 평생 기억하기’, ‘버니즈와 노래방에 간다면 신나는 곡 부르기 VS 발라드 부르기’ 등의 흥미로운 질문에 솔직하게 대답할 예정이다.

또 ‘타이틀곡의 킬링 포인트는 퍼포먼스 VS 보컬’이라는 선택지가 등장하자 깊은 고민에 빠지며 신곡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 이번 활동에 대한 기대감을 높인다.

‘멜론 스포트라이트(Melon Spotlight)’는 멜론 앱 내 다양한 노출 구좌를 통한 여러 독점 콘텐츠와 삼성역 K팝 LIVE 대형 LED 스크린 송출로 아티스트의 신규 앨범을 대중에 널리 알리는 서비스다. 멜론은 이외에도 인디 아티스트와 명곡을 알리는 ‘트랙제로(TrackZero)’, 신예 아티스트를 전문 육성하는 ‘하이라이징(Hi-RiSiNG)’ 등의 프로젝트를 통해 국내 음악산업 생태계 강화에 앞장서고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