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김재중도 '결혼 장례식' 치르겠네…"누나만 8명, 32명 대가족" ('편스토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텐아시아

사진제공=K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재중이 딸재벌집 막내아들임을 밝힌다.

24일 방송되는 KBS2 예능 ‘신상출시 편스토랑’(이하 ‘편스토랑’)에서는 데뷔 21년 차 레전드 아이돌 김재중이 신입 편셰프로 출격한다. 김재중은 ‘편스토랑’을 통해 15년 만에 지상파 예능에 출연한다. 아시아의 뜨거운 중심 김재중의 먹고 사는 이야기가 모두 공개될 ‘편스토랑’ 본 방송에 대한 관심과 기대가 뜨겁다.

이날 공개되는 VCR 속 김재중은 해외스케줄 소화 후 2주 만에 귀국, 자신만의 보금자리에서 소중한 하루를 보냈다. 짐 가방을 풀고, 해외에 있는 동안 꼭 먹고 싶었던 한식 요리들을 맛있게 만들어 먹은 김재중. 든든하게 아침을 먹은 김재중은 쉴 틈 없이 바로 각종 채소를 챙기더니 거실 바닥에 큰 비닐을 깔고 털썩 앉아 궁금증을 유발했다.

바로 시간이 있는 날 무생채를 만들기 위해 준비해 놨던 것. 김재중은 커다란 무 4개를 손질한 뒤 거침없는 속도로 채를 썰었다. 눈을 뗄 수 없는 김재중의 칼질 실력에 ‘편스토랑’ 식구들은 감탄을 쏟아냈다. 김재중은 여기서 멈추지 않고 사과, 대파 등 각종 식재료를 썰고 또 썰었다. 엄청난 양이었다.

그렇게 대용량 무생채를 만들며 김재중은 누나에게 전화를 걸었다. 알고 보니 김재중이 누나들, 조카들을 위해 쉬는 날 무생채를 만든 것. “이런 동생이 어디 있냐”며 모두 입을 모아 칭찬을 한 가운데 여러 누나와의 통화가 이어지자 김재중은 “누나가 8명”이라고 밝혀 모두를 놀라게 했다.

이어 김재중은 “누나가 8명, 매형이 8명, 조카들이 있고 부모님과 나까지 해서 가족이 32명이다”라고 말해 또 한 번 모두를 놀라게 했다. 그야말로 대가족인 것. 이어 화면에는 학익진처럼 펼쳐진 누나들 사이에 선 김재중의 모습이 담긴 단란한 남매의 사진이 공개됐다. 김재중은 “문제는 조카들이 결혼을 할 시기가 됐다”라며 “결혼한 조카들이 아이를 낳으면”이라며 할아버지 아이돌이 될 것을 우려해 웃음을 자아냈다.

딸재벌집 막내아들이었던 김재중. 김재중이 누나들, 조카들을 위해 만든 무생채는 얼마나 대용량일까. 어떤 맛일지, 김재중의 무생채를 맛본 누나들과 조카들은 어떤 반응은 이날 오후 8시 30분 방송되는 ‘신상출시 편스토랑’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