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3 (일)

‘금쪽상담소’ 구혜선, 오은영 냉철 진단에 눈물...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구혜선. 사진|채널A방송화면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구혜선이 속마음을 고백하며 눈물을 흘렸다.

23일 채널A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 방송 말미에는 구혜선이 출연한 다음주 예고편이 공개됐다.

구혜선을 밝은 미소로 등장했고, 이윤지는 “우리 고객님께서 무려 수석으로 졸업했다”며 구혜선이 최근 수석으로 대학 졸업을 했다고 알렸다. 학점은 평균 4.27점이었다.

구혜선은 “어제까지만 해도 그 이야기는 안 하고 싶었다”면서 “모든 것과 다 헤어져야 할텐데 그러면 왜 살아야하는 것이냐”고 했다.

이에 오은영 박사는 “혜선 씨에게 중요한 사람들이 많았을 거다”고 말했다. 구혜선은 “아니다. 있었지만 오해받는 경우도 많고 끊임없이 확인하다 보니까 허들이 높아졌다”고 털어놨다.

오은영 박사는 “이것 때문에 욕먹는 거다. 다른 사람을 신뢰하지 않는 거다”고 했다. 구혜선은 “내가 이 마음을 이야기하면 이해할 수 있을까”라며 눈물을 보였다.

구혜선이 ‘오은영의 금쪽 상담소’에서 어떤 고민을 털어놨을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구혜선은 2016년 배우 안재현과 결혼했으나 2020년 이혼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