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가난한 사랑노래' 신경림 시인 별세…향년 88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시집 '가난한 사랑노래' 등을 쓴 문단의 원로 신경림 시인이 향년 88세를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고인과 그의 작품이 우리나라 문단에서 차지하는 높은 위상을 고려해 주요 문인 단체들이 함께하는 '대한민국 문인장'으로 장례가 진행될 예정입니다.

지난 1955년 등단한 고인은 서민의 고달픔을 따뜻하게 달래는 시들로 사랑받아왔습니다.

장선이 기자 sun@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