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4 (금)

날선 코너킥으로 시즌 7호 도움…황인범 '빅리그행 청신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즈베즈다 2:1 보이보디나 세르비아컵 결승]

후반 21분, 1대 0으로 앞선 즈베즈다의 코너킥 상황입니다.

황인범 선수가 오른발로 감아찬 공이 스파이치의 머리로 연결됐는데요.

이렇게 황인범은 올 시즌 7번째 도움을 기록했습니다.

즈베즈다는 2대 1 승리를 거머쥐며 세르비아컵 정상에 섰는데요.

덕분에 2관왕에도 올랐습니다.

황인범은 이룰 것은 다 이뤘죠.

그래선지 벌써 이적 얘기가 나오고 있습니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냐, 아님 독일 분데스리가냐.

황인범 축구인생의 다음 페이지는 과연 어디가 될까요?

채승기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