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5 (화)

[영상] 아일릿 소속사 "표절은 개인의 왜곡된 해석이 아니라"…빌리프랩 결국 민희진에 '고소장'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하이브와 민희진 어도어 대표 간 경영권 분쟁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걸그룹 아일릿의 소속사인 하이브 산하 레이블 '빌리프랩'이 민희진 어도어 대표를 고소했습니다.

당초 하이브와 민 대표의 갈등이 드러났을 당시, 민 대표는 "이번 사태의 핵심은 아일릿의 뉴진스 도용"이라고 밝힌 바 있는데요. 지난 긴급 기자회견 당시 민 대표는 아일릿과 뉴진스의 유사성을 지적하며 "우리의 유니크함이 기성화가 된다"고 말했는데요. 아일릿의 전체적 스타일링을 비롯해 오디션 포스터, 안무 등이 뉴진스와 유사하다고 언급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