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5 (화)

‘졸업’ 논란의 정려원 음주운전 장면 은근슬쩍 삭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졸업’ 음주 후 운전 장면. 사진ㅣtv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졸업’ 측이 VOD에서 논란이 된 정려원의 음주운전 장면을 삭제했다.

21일 티빙 등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확인 결과 tvN 토일드라마 ‘졸업’의 정려원이 음주운전을 하는 장면이 삭제됐다.

지난 19일 방송된 ‘졸업’ 4회에서 서혜진(정려원 분)은 남청미(소주연 분)와 술집에서 만나 함께 소주를 마셨다. 이어 서혜진은 직접 차를 몰아 이준호(위하준 분)를 데려다줬다.

서혜진의 음주 장면 후 운전하는 장면이 그려지며 음주운전 논란이 불거졌다. 사회적으로 음주운전에 대한 비판의 목소리가 높은 만큼, 해당 장면에 대한 비판의 의견이 더해졌다.

시청자들의 지적에 ‘졸업’ 측은 문제가 된 장면을 조용히 삭제 및 재편집 해 VOD에 반영했다. 클립 영상도 삭제했다. 다만 해당 장면에 대한 사과 등 공식입장은 전혀 없었다.

‘졸업’은 이에 앞서 ‘고등학교 재시험 요구 사건’ 내용과 관련해서도 지적을 받았다. 전국중등교사노동조합은 “과도한 극 중 묘사와 설정은 공교육 일선에서 자라나는 세대를 가르치는 임무를 수행하는 교사들의 사기를 저하시키며, 국내 뿐 아니라 전 세계 시청자들에게도 한국 공교육 현장에 대한 왜곡된 시선을 불러일으킬 수 있다”며 유감을 표했다. ‘졸업’ 측은 이에 대해서도 묵묵부답으로 일관했다.

‘졸업’은 스타 강사 서혜진과 신입 강사로 나타난 발칙한 제자 이준호(위하준 분). 대치동에 밤이 내리면 이토록 설레는 미드나잇 로맨스가 시작된다. 우리가 미처 몰랐던 학원 강사들의 다채롭고 밀도 있는 이야기. 매주 토, 일요일 오후 9시20분 방송된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