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불후의 명곡' 홍자, 알고보니 혼수상태 울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불후의 명곡/ 사진=KBS2 불후의명곡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가수 홍자가 시청자들에게 진한 감동을 선사했다.

홍자는 지난 18일 방송된 KBS 2TV '불후의 명곡' 신유X알고보니 혼수상태 특집에 출연했다. 이날 '미스트롯' 시리즈 참가자가 연이어 패배한 가운데 마지막 주자이자 첫 시즌의 대표 주자로 나선 홍자는 알고보니 혼수상태가 작곡한 조항조의 '고맙소'를 선곡했다.

무대에 오른 홍자는 "이 명곡을 존경하는 세 분 앞에서 부를 수 있어 영광이다. 가정의 달인 5월은 정말 고마운 가족과 사랑하는 사람들이 많이 생각나는 달이다. 시청자 여러분께 따뜻한 마음을 담아 전해드리고 싶다"며 선곡 이유를 밝혔다.

듣는 이들의 마음을 어루만지는 듯한 내레이션으로 배우자를 향한 고마움과 사랑을 표현한 홍자는 사랑하는 이를 향한 진심을 목소리만으로 담아내며 원곡자인 알고보니 혼수상태를 감동시켰다.

홍자의 무대에 김준현은 "너무나 깊고 진하기 때문에 홍자의 목소리를 '곰탕 보이스'라고 부르는데 이 노래를 만나 절절함이 더욱 극대화된 무대인 것 같다"며 칭찬했고 정다경 역시 "홍자 언니가 가진 매력은 누구도 따라올 자가 없다. 독보적인 언니만의 색이 있기 때문에 귀 기울여 들을 수밖에 없는 무대였다"며 극찬했다.

알고보니 혼수상태는 노래에 얽힌 비하인드 스토리와 함께 서로에 대한 끈끈함을 더하며 시청자들에게 감동을 안겼다. 또한 홍자의 무대에 대해 "홍자는 항상 노래할 때 진심을 다해 전달하는 가수인데 오늘 무대 역시 많은 위로와 감동을 선물한 것 같다"고 칭찬했다.

[스포츠투데이 백지연 기자 ent@sto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