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1 (금)

"여기 강동원 있어요!"…강동원, 중1 조카 외침에 당황 ('핑계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텐아시아

사진 = 유튜브 채널 '뜬뜬' 영상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강동원이 조카와의 일화를 공개했다.

18일 유튜브 채널 '뜬뜬'에는 '우리 형 자랑은 핑계고'라는 제목의 영상이 올라왔다. 이날 강동원은 "저번에 저 '유퀴즈' 나갔을 때 조카 얘기를 했었는데 편집이 됐다. 조카가 보고 연락이 와서 자기 얘기 안 했다고 엄청 삐지고 뭐라고 하는 거다"며 말을 꺼냈다.

텐아시아

사진 = 유튜브 채널 '뜬뜬' 영상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사진 = 유튜브 채널 '뜬뜬' 영상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어 "얘기를 난 다 했다. 유재석 선배님이 자른 거지"라고 답했다고 이야기해 웃음을 자아냈다. 유재석은 "내가 편집 안 한다. 내가 자르다니"라며 화들짝 놀랐다. 유재석은 강동원의 조카를 향해 "나는 하는 일이 다르다. 내가 잘린다. 내 얘기가 다 나가질 않는다"고 해명하면서도 "미안하다"고 사과했다.

텐아시아

사진 = 유튜브 채널 '뜬뜬' 영상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사진 = 유튜브 채널 '뜬뜬' 영상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텐아시아

사진 = 유튜브 채널 '뜬뜬' 영상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강동원의 조카는 중학교 1학년이라고. 조세호는 "제 조카도 중학교 1학년이다. 한창 TV 방송 이런 데 관심이 많다"고 말했다. 강동원은 "초등학교 저학년 때만 해도 모르다가, 고학년으로 올라갈수록 뭘 안다"며 "얼굴을 가리고 같이 슈퍼에 가면 "여기 강동원 있어요!" 한다"고 밝혔다.

그는 "자동차 창문을 내려 달라고 해서 창문 내리고 "여기 강동원 있어요!" 소리친다"고 재차 강조했다. '엘리하이' 전속 모델로 활동 중인 유재석은 "나은이도 같이 엘리베이터를 타고 있으면 '엘리하이' 노래를 부른다"며 공감했다.

강동원은 29일 영화 '설계자' 개봉을 앞두고 있다.

김지원 텐아시아 기자 one@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