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6 (일)

'범죄도시4', 韓 역대 오프닝 스코어 TOP4…시리즈 최고 신기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박진영 기자] '범죄도시4'가 개봉 첫날 82만 관객을 동원하며 역대 한국영화 오프닝 스코어 TOP4에 올랐다.

'범죄도시4'는 24일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 기준 개봉 첫날 82만1631명의 관객을 동원하며 전체 박스오피스 1위에 등극했으며, 2024년 최고 오프닝 스코어 기록을 새롭게 썼다.

조이뉴스24

'범죄도시4'가 시리즈 사상 최고 오프닝 스코어를 기록했다. [사진=에이비오엔터테인먼트, 플러스엠 엔터테인먼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범죄도시2'(2022)의 오프닝 스코어 46만7525명, '범죄도시3'(2023)의 오프닝 스코어 74만874명을 모두 뛰어넘으며 '범죄도시' 시리즈 사상 최고 오프닝 스코어 신기록까지 세웠다.

뿐만 아니라 '신과함께-인과 연'(2018) 124만6603명, '군함도'(2017) 97만2161명, '부산행'(2016) 87만2673명의 뒤를 이어 역대 한국영화 오프닝 스코어 TOP4에 등극하며 또 한번 역대급 흥행 신드롬을 예고하고 있다. '신과 함께-인과 연', '부산행'은 마동석 출연 영화이기도 하다.

전통적인 극장가 여름 성수기 시즌에 개봉했던 세 작품들과 달리 계절 특수의 효과 없이 이룬 신기록으로 '범죄도시4'가 앞으로 어떤 흥행 신기록을 써 내려갈지 더욱 귀추가 주목된다.

'범죄도시4'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가 대규모 온라인 불법 도박 조직을 움직이는 특수부대 용병 출신의 빌런 백창기(김무열)와 IT 업계 천재 CEO 장동철(이동휘)에 맞서 다시 돌아온 장이수(박지환), 광수대&사이버팀과 함께 펼치는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박진영 기자(neat24@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