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0 (목)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에녹"전 나이 따윈 신경쓰지 않아"...인순이, "000 어때?" 소개팅 주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CBC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현진 기자] '신랑수업' 에녹이 인순이의 소개팅 제안과 축가 약속에 몸둘 바를 몰라 한다.

'요즘 남자 라이프-신랑수업' 에서는 에녹이 은인 같은 대선배 인순이를 집으로 초대해 정성스런 집밥을 대접하는 모습이 펼쳐진다.

이날 에녹은 구강청결제를 뿌리고 립밤까지 바른 뒤, 물오른 미모로 누군가를 만나러 간다.

이에 스튜디오 멘토군단은 "왜 이렇게 입술에 신경 쓰냐?", "여자 만나러 가는 거 아니냐?"며 에녹이 소개팅 가능성을 언급한다.

잠시 후, 에녹이 도착한 곳은 인순이가 노래 연습에 한창인 한 스튜디오. 에녹은 13년 전 뮤지컬 '캣츠'를 통해 두터운 친분을 쌓은 인순이와의 인연을 설명한 뒤, 반갑게 자신을 맞아준 인순이에게 "모처럼 맛있는 식사를 대접하고 싶어서 좋은 곳으로 모시려고 한다. 시간 좀 내어주실 수 있으신지?"라고 정중히 청한다. 이에 인순이는 흔쾌히 응해 에녹의 차에 오른다.

에녹이 인순이를 데리고 간 곳은 바로 자신의 집. 인순이는 에녹이 요리를 준비하는 동안 집 안을 둘러보는데, 가지런히 정돈돼 있는 냉장고 내부와 약탕기, 나아가 콩나물까지 기르는 에녹의 살림 실력에 깜짝 놀란다.

이에 "너 진짜 별거를 다 하는구나. 보통 남자가 아니네~"라며 감탄을 연발한다. 그러다 에녹이 아버지와 같이 만든 테라리움 속 가족 인형을 보더니, "근데 넌 (자녀를) 몇 명 낳을 거야?"라고 돌발 질문을 던진다.

에녹은 "아이 낳을 생각은 있는데 어떤 분을 만날지 모르니까"라고 진지하게 답하고, 인순이는 "연상도 괜찮은 거냐?"라고 떠본다.

에녹은 "그런 건(연상연하는) 사실 개의치 않는 편"이라며 "대화만 잘 통하면 되지 않을까?"라고 답한다.

그러자 인순이는 "OOO은 어때?"라고 한 후배 여가수를 소개팅 상대로 소환해 에녹을 당황케 한다.

하지만 이내 에녹은 "나위 따윈 신경쓰지 않는다. OOO, 딱 기다려!"라고 영상 메시지를 보내 스튜디오 멘토군단을 놀라게 한다.

드디어 에녹이 차린 푸짐한 식사가 완성되고, 에녹표 9첩 밥상과 서프라이즈 이벤트에 인순이는 감동받아 함박미소를 짓는다.

이후 두 사람은 식사를 하며 이야기를 나누는데, 인순이는 자신의 연애사를 들려주며 에녹에게 "좀 더 용기를 내라"고 덕담하는 것은 물론, "결혼식에서 축가를 해주겠다"고까지 약속해 에녹을 감동케 한다.

과연 인순이가 소개팅 상대로 언급한 여가수가 누구일지, '은사' 인순이를 위해 에녹이 차린 특별한 밥상과 이벤트가 무엇일지는 24일 밤 9시 30분 방송하는 채널A '신랑수업' 에서 확인할 수 있다.

★국내외 주요 재테크 정보 'CBC뉴스 돈지뢰'에서 만나보세요

▮ CBC뉴스ㅣCBCNEWS 김현진 기자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