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성준, '열혈사제2'로 빌런 도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한국일보

배우 성준이 SBS 새 드라마 '열혈사제2'의 빌런으로 나선다. 길스토리이엔티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성준이 SBS 새 드라마 '열혈사제2'의 빌런으로 나선다.

24일 소속사 길스토리이엔티 측은 “배우 성준이 SBS 새 드라마 ‘열혈사제2’에서 김홍식 역으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열혈사제2’는 다혈질 성격에 불타는 정의감으로 똘똘 뭉친 열혈사제 김해일이 구담구에서 발생한 마약 사건을 쫓아 부산으로 향하게 되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를 담은 코믹 수사극’이다.

성준은 극 중 김홍식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김홍식’은 어릴 적 라오스로 팔려가 마약왕으로 성장, 거대 마약 카르텔을 만들기 위해 고향인 부산에 돌아와 온갖 악행을 저지르며 욕망을 이루기 위해 불타오르는 인물이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 출연하며 섬세한 연기와 변화무쌍한 캐릭터 소화력으로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보여준 성준은 티빙 오리지널 시리즈 ‘아일랜드’에서 세상으로부터 버림받은 자 ‘궁탄’으로 변신해 악역을 맡아 그동안 보여주지 않았던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이목을 집중시켰다. 또한 디즈니플러스 ‘사랑이라 말해요’에서 심우주의 미스터리한 남사친 윤준 역으로 로맨스 장인으로서의 존재감을 드러낸 바 있다.


우다빈 기자 ekqls0642@hankookilbo.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