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0 (목)

'미코 출신' 서현진 "남편, 조규성 닮았다..소개팅으로 만나" (퍼펙트라이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OSEN=최이정 기자] 오늘(24일) 오후 8시 방송되는 TV CHOSUN '퍼펙트 라이프'에서는 미모와 지성을 겸비한 미스코리아 출신 아나운서, 서현진이 출연해 반전 매력을 공개한다.

큰 키에 아름다운 모습으로 서현진이 스튜디오에 등장하자 모두의 시선을 집중시켰다. 서현진의 미모에 감탄한 MC 현영은 "예전부터 인기가 엄청 많았을 것 같다. 남자들이 가만히 두지 않았겠다"면서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그녀와 결혼한 남편과의 첫 만남을 궁금해했다.

이에 서현진은 "방송을 하다가 중간에 미국 유학을 다녀왔다. 결혼 적령기쯤을 외국에서 보내다 한국에 와서 했던 소개팅에서 남편을 만나게 됐다"고 답했다. 패널 이성미가 "남편이 누구 닮았는지?" 묻자 서현진은 "20대 때 이상형은 배우 소지섭 씨였지만, 남편은 축구선수 조규성 씨를 닮았다"고 덧붙여 궁금증을 자아냈다.

한편, '6살 아들 맘'이기도 한 서현진은 오늘 방송에서 '육아 스트레스'를 타파하기 위해 특별한(?) 장소를 찾는다. 바로 그녀의 발길이 닿는 곳은 '막걸릿집'. 그곳에서 미스코리아 후배들과 만난다. 서현진은 평소 친하게 지내는 후배 두 명과 함께 거한 외식을 하며 일탈을 즐겼다. 서현진은 "저녁 먹은 후로 야식을 안 먹으면 된다"며 자기합리화(?) 하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서현진은 신중하게 막걸리를 고르며 "막걸리를 너무 좋아해서 전국에 있는 모든 막걸리를 다 마셔봤다"고 고백해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 이어 "막걸리를 좋아해서 어떤 지역에 가더라도 어떤 막걸리가 맛있다는 이야기를 들으면 먹어보기도 한다"며 '막걸리 러버'로서 '최애 막걸리'를 꼽기도 했다.

서현진의 후배는 "10년 전에는 (서현진이) 차가워 보였지만 지금은 정말 편해 보인다. 이렇게 될 것이라고는 상상도 못 했다"고 말하자, 서현진은 "아기를 낳고 '엄마'가 된 게 새로운 인생을 살게 된 이유인 것 같다"고 덧붙여 '아들 사랑'을 드러내기도 했다.

/nyc@osen.co.kr

[사진] '퍼펙트 라이프'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