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안은진, 살을 얼마나 뺀 거야…356만원 셋업이 헐렁하다 못해 나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텐아시아

안은진./사진=텐아시아DB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안은진이 시크한 셋업 패션을 뽐냈다.

안은진은 지난 19일 서울 용산구 몬드리안 서울에서 열린 넷플릭스 시리즈 '종말의 바보' 제작발표회에 참석했다.

이날 안은진은 네이비 컬러의 오비핏 재킷과 와이드팬츠로 시크하면서도 카리스마 넘치는 룩을 완성했다. 해당 제품은 M사 브랜드다. 블레이저는 258만원, 팬츠는 98만원을 호가한다.

'종말의 바보'는 지구와 소행성 충돌까지 D-200, 눈앞에 닥친 종말에 아수라장이 된 세상과 그럼에도 불구하고 끝까지 함께 오늘을 살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를 그린 넷플릭스 시리즈다. 일본 작가 이사카 코타로 소설을 원작으로 한다.

안은진은 한 때 중학교 기술가정교사였지만, 소행성 사태 발발 후 웅천시청 아동청소년부에서 자원봉사를 하며 위험에 빠진 아이들을 지키기 위해 남몰래 분투하는 진세경 역을 맡았다. 오는 26일 공개된다.

태유나 텐아시아 기자 youyou@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