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8 (토)

“너무 아무것도 안 하더라”… 박지윤, 신동엽 무임승차에 팩폭(‘놀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놀라운 토요일’ . 사진ltv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박지윤이 신동엽에게 일침을 가했다.

20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이하 ‘놀토’)에는 박지윤, 비비, 최예나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박지윤은 “‘놀토’에 반전 있는 인물 두 명이 있다”며 “동엽 오빠를 오랫동안 봤는데 이렇게 아무것도 안 해도 되나 싶더라”고 말해 신동엽을 당황하게 했다.

이에 신동엽은 “사실 스튜디오 뒤에선 난리가 난다. 콘셉트가 겹치면 코트를 벗어주는 것뿐”이라며 해명했다.

박지윤은 “절제미군요”라며 감탄해 논란을 일축했다.

‘놀라운 토요일’은 매주 토요일 오후 7시 30분에 방송한다.

[서예지 스타투데이 객원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