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200승 도전' 양현종 마구 개발 중?...하늘로 날아간 공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늘(19일) 프로야구 NC와 KIA의 경기.

1회 초, 선발투수로 나선 KIA 양현종이 NC 손아섭을 상대로 던진 변화구가 포수 키를 넘어 타자 뒤쪽으로 날아가는 일이 벌어졌습니다.

체인지업을 던지다 밸런스가 안 맞은 것으로 보이는데 좀처럼 보기 힘든 장면에 양현종도, 손아섭도 놀랐습니다.

사실 양현종은 지난 7일 삼성과의 경기에서도 1회 초 비슷한 공을 던진 적이 있는데요.

몸이 덜 풀린 걸까요.

아니면 새로운 변화구를 연습하고 있는 걸까요.

화면제공 : 티빙(TVING)



이한길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