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이슈 연예계 사랑과 이별

티아라 아름, 남친 결별설...생일 자축 근황까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티아라 출신 아름. 사진ㅣ아름 SNS


그룹 티아라 출신 아름이 남자친구와 결별설에 휩싸였다.

19일 한 매체는 아름이 남자친구 A씨와 갈등으로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고 보도했다. 아름의 SNS에는 A씨와 함께 찍은 사진이 삭제돼 있다.

아름은 2019년 결혼해 슬하에 2남을 두고 있다. 아름은 이혼 소송 중인 전 남편이 결혼 생활 내내 폭행과 아동 학대를 했다고 주장했다.

이후 아름은 지난해 12월 이혼 소식과 함께 새로운 남자친구와 재혼 계획을 밝혀 화제를 모았다. 이와 동시에 아름은 남자친구와 함께 병원비 등의 명목으로 지인과 팬들에게 금전을 요구하고 사기행각을 벌였다는 의혹에 휩싸이면서 논란 대상으로 떠올랐다.

이 과정에서 아름은 SNS를 한 차례 폐쇄하기도 했으며 이후 BJ로 활동한다는 소식을 알리기도 했다. 그러면서 두 자녀가 시설에 갔고 현재 임신 중이 맞다고 고백했다. 이 과정에서 아름은 A씨와 갈등을 빚어 결별을 선백한 것으로 알려졌다.

아름은 19일 자신의 SNS를 통해 생일을 자축하며 “(애들) 보고 싶어 죽겠네. 애들만 품에 안으면 모든 게 제자리를 찾을텐데”라며 심경이 담긴 글을 남기기도 했다.

아름은 지난 2012년 티아라 멤버로 합류해 연예계 활동을 시작했다. 이후 그는 건강상의 이유로 2013년 팀에서 탈퇴했다.

[지승훈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