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0 (목)

이정후, MLB 9경기 연속 안타 행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SBS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저작권 관계로 줌에서 서비스하지 않는 영상입니다.
→ [원문에서 영상 보기] https://news.sbs.co.kr/z/?id=N1007615994

미 프로야구 샌프란시스코의 이정후가 9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가며 팀 승리에 힘을 보탰습니다.

마이애미와 경기에 3번 타자 겸 중견수로 출전한 이정후는 왼손투수 로저스와 상대했는데 처음에는 좀처럼 타이밍을 맞추지 못했습니다.

1회 첫 타석은 타구가 3루수 정면으로 향해 아웃됐고 4회에는 헛스윙하며 삼진으로 물러났습니다.

그러나 6회 세 번째 타석에서는 3루수와 유격수 사이로 내야 안타를 치며 진루했습니다.

9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간 이정후는 8회 마지막 타석에서는 좌전 안타를 친 뒤 득점까지 올렸습니다.

솔레르의 안타 때 2루로 진루했고 채프먼의 2루타 때 홈까지 밟아 3대 1로 달아나는 득점을 기록했습니다.

시즌 9번째 득점입니다.

이정후의 4타수 2안타 1득점 활약에 힘입어 샌프란시스코는 3대 1 승리를 거뒀습니다.

샌디에이고의 김하성은 밀워키전에서 3경기 연속 안타를 치며 좋은 흐름을 이어갔지만 팀은 1대 0으로 져 연승행진이 3경기에서 멈췄습니다.

---

유럽축구 챔피언스리그 8강전에서 김민재의 소속팀 바이에른 뮌헨이 아스날을 물리치고 4강행에 성공했습니다.

8강 1차전에서 2대 2로 비겼던 뮌헨은 2차전에선 아스날과 팽팽히 맞서다 후반 18분에 나온 키미히의 헤딩 결승골을 앞세워 1대 0 승리를 거뒀습니다.

뮌헨은 1, 2차전 합계에서 3대 2로 앞서 4년 만에 4강 무대를 다시 밟는 기쁨을 안았습니다.

김민재는 후반 31분 교체 멤버로 출전해 탄탄한 수비로 팀 승리에 힘을 보탰습니다.

(영상편집 : 이정택)

정희돈 기자 heedon@sbs.co.kr

▶ 네이버에서 S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 가장 확실한 SBS 제보 [클릭!]
* 제보하기: sbs8news@sbs.co.kr / 02-2113-6000 / 카카오톡 @SBS제보

Copyright ⓒ SBS.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