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이상엽, ♥아내와 설레는 첫 만남… 풍자 “갑자기 술 당기네”(‘내편하자3’)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내편하자3’. 사진 I LG U+모바일tv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이상엽이 드라마보다 설레는 아내와의 첫 만남을 밝혔다.

18일 LG U+모바일tv 오리지널 예능 ‘믿고 말해보는 편-내편하자’ 시즌3(이하 ‘내편하자3’)에서는 여심을 사로잡는 멜로 눈빛을 장착한 배우 이상엽이 게스트로 출연한다.

이날 이상엽은 자신의 최애 맛집 음식을 싸 들고 녹화장을 찾아 시작부터 편들러 MC들의 환호성을 불러왔다. 하지만 MC들은 촬영일 기준 결혼 5일 차인 새신랑 이상엽에게 “신부님을 어떻게 만나셨어요?”라는 등 질문 세례를 쏟아냈다. 이에 이상엽은 갑자기 “사건이 그날이었어!”라는 감질나는 첫 멘트로 몰입감을 극대화시켰다.

서로 어긋나버린 안타까운 도입부부터 풋풋하고 달달한 썸의 시작까지 이상엽의 연애 스토리에 귀를 쫑긋 세우고 몰입하던 풍자는 “갑자기 술 당기네”라면서 부러움에 몸부림치기까지 했다고.

그런 가운데 이상엽이 연애 초기 무의식적으로 한 행동에 대해 ‘연애 고수’ 박나래는 “완전 끼 부렸다!”라고 평가해 대체 무엇이었을지, 드라마보다 더 가슴 뛰는 이상엽의 러브 스토리가 궁금증을 수직 상승시킨다.

한편, 새 작품 출연으로 인해 늦춰진 신혼여행 계획을 들은 박나래와 풍자가 “우리도 데려가요”라고 하자 이상엽은 “올해 들었던 말 중에서 가장 신선하다”라면서 황당해했다는데.

한혜진, 박나래, 풍자, 엄지윤의 심박수를 급상승시킨 이상엽의 러브 스토리는 18일 자정 U+모바일tv ‘내편하자3’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로사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