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후반 추가시간 극장골' 황선홍호, UAE 꺾고 힘찬 출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10회 연속 올림픽 본선 진출에 도전하는 황선홍호가 2024 파리 올림픽 최종예선 첫 경기에서 이겼습니다.

황선홍 감독이 이끄는 23세 이하 축구대표팀은 카타르 도하에서 열린 아시안컵 조별리그 1차전에서 아랍에미리트를 1대 0으로 꺾었습니다.

전후반 득점 없이 이어가던 우리 대표팀은 교체 투입된 이영준이 후반 추가 시간에 결승골을 터뜨려 극적인 승리를 따냈습니다.

대표팀은 모레(19일) 중국과 2차전을 치릅니다.

윤정식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