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볼로 들었다고 하세요"‥프로야구 ABS 오심 모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 앵커 ▶

다음은 우리 야구 팬들을 깜짝 놀라게 할 만한 소식인데요.

어제 대구에서 펼쳐진 프로야구 경기에서 귀를 의심케 하는 심판들의 대화가 중계 카메라를 통해 고스란히 방송됐습니다.

자신들의 실수를 자동 투구 판정 시스템 오작동으로 덮으려는 듯한 내용인데 직접 들어보시죠.

손장훈 기자입니다.

◀ 리포트 ▶

3회말 삼성의 공격.

투아웃에 주자 1루.

타석에는 이재현이 있었고 2구째 1루 주자 김지찬이 도루를 시도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