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1 (금)

배우 오초희 결혼…예비 신랑은 1세 연하 변호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세계일보

사진=오초희 인스타그램·문프로덕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오초희(본명 오윤주·37)가 결혼 소식을 전했다.

소속사 문프로덕션에 따르면 오초희는 오는 5월 4일 결혼식을 올린다. 예비신랑은 한살 연하 변호사이며, 지인 소개로 만나 부부 연을 맺는다.

오초희는 “내가 걷는 길을 누구보다 격려‧응원해주는 든든한 사람”이라며 “그이와 함께 새로운 길을 걸어가고자 하니 응원‧축복해달라”고 밝혔다.

오초희는 2010년 FIFA 월드컵 당시 아르헨티나 국기 디자인의 원피스를 입고 응원해 주목 받았다. 오초희는 tvN ‘롤러코스터3’, SBS ‘냄새를 보는 소녀’, Genie TV ‘크라임 퍼즐’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다. 그는 현재 유튜브 채널 ‘스튜디오 젤리’ 프로그램 ‘소름톡톡’의 고정 MC로 활약 중이다.

서다은 온라인 뉴스 기자 dada@segye.com

ⓒ 세상을 보는 눈, 세계일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