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1 (화)

이슈 스타와의 인터뷰

‘지각 재혼식’ 올린 김수현 父 김충훈, “처음도 아닌데…알리고 싶지 않아” [직격인터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포츠서울

배우 김수현의 아버지이자 가수 김충훈. 사진 | 몬엔터테인먼트



[스포츠서울 | 유다연 기자] ‘지각재혼식’을 올린 한류스타 김수현의 아버지인 가수 김충훈이 인터뷰 요청을 거절했다.

김충훈은 14일 스포츠서울의 전화 인터뷰 요청에 “처음 결혼하는 것도 아닌데 별로 알리고 싶지 않았다. 더 이상 인터뷰를 못 하겠다. 죄송하다”고 말했다.

1980년대 록 밴드 ‘세븐 돌핀스’의 보컬로 활동한 김충훈은 오랜 시간 사실혼 관계로 지낸 여성과 지난 13일 서울 모처에서 재혼식을 올렸다.

하객으로 가수 조갑경, 혜영, 이치훈 등 여러 동료들이 참석한 것으로 알려졌다. 사회는 방송인 조영구, 축가는 가수 김범룡이 불렀다. 아들인 배우 김수현은 불참했다.

김충훈은 결혼식에서 아내에 대해 “무명시절 어렵고 힘들 때 늘 곁에서 지켜주고 내조해줘 고마운 사람”이라고 소개했다. 또“늦었지만 면사포를 꼭 씌워주고 싶었다”고 말한 것으로 전해졌다. willow66@sportsseoul.com

[기사제보 news@sportsseoul.com]
Copyright ⓒ 스포츠서울&sportsseoul.com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