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故현미 떠나보낸 슬픔 가시기 전에…한상진 부친상 비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텐아시아=최지예 기자]
텐아시아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배우 한상진이 부친상을 당했다. 박정은 부산 BKN 썸 감독은 시부상을 당했다.

13일 연예계에 따르면 한상진의 아버지인 한순철 한국샘물협회 회장은 이날 세상을 떠났다. 향년 72세.

텐아시아


한상진은 지난해 4월 4일 이모인 원로가수 고(故) 현미를 떠나보냈던 바. 1년 여 만에 부친상의 아픔을 겪게 됐다. 유족으로는 고인의 아내와 아들 한상진, 며느리 박정은, 딸과 사위, 외손 등이 있다.

빈소는 서울 중앙대학교병원 장례식장에 마련된다. 발인은 16일 오전 9시, 장지는 분당휴추모공원.

최지예 텐아시아 기자 wisdomart@tenasia.co.kr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