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강지영 아나운서 결혼 소감 "몽글몽글하고 참 좋네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뉴시스

[서울=뉴시스] 강지영 JTBC 아나운서. (사진 = 인스타그램 캡처) 2024.04.13.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이재훈 기자 = 강지영 JTBC 아나운서가 결혼한 소감을 전했다.

강 아나운서는 13일 자신의 소셜 미디어에 "결혼 축하해 주시고, 바쁜 일정 가운데 기꺼이 시간을 내어 자리를 빛내주신 분들 정말 고맙다"고 밝혔다.

웨딩 드레스를 입은 사진도 함께 올린 강 아나운서는 "결혼한 선배들의 말에 따르면, 정신없어서 식 끝나고 잘 기억이 안 날 거라고 했는데 저는 반가운 얼굴들이 지금도 떠오르며 좋은 인연이 이어지고 있음에 감사한 마음이 들어요. 몽글몽글하고 참 좋네요"라고 만족해했다.

"식을 진행하는 과정에서 도움 주신 손길들, 하나라도 더 챙겨주려고 애써준 친구, 동료들 그 은혜 잊지 않고 보답하며 살겠다. 다시 한번 고맙다"고 덧붙였다.

강 아나운서는 이날 서울의 호텔에서 금융에 종사하는 애인과 웨딩마치를 울렸다. 두 사람은 약 2년간 열애한 것으로 알려졌다.

강 아나운서는 2011년 MBC 아나운서 오디션 프로그램인 '신입사원'을 통해 얼굴을 알린 후 그해 특채 아나운서로 JTBC에 입사했다. 2022년 JTBC 주말 '뉴스룸'을 단독으로 맡으며 간판 아나운서로 자리매김했다. '뉴스룸' 진행은 지난달 10일까지만 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lpaper7@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