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5 (목)

'줌인터넷→이스트에이드' 새 출발…김남현 단독 대표

댓글 1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AI 기술 접근성 높이고 AI 대중화에 집중 계획

김남현 대표 "모두가 AI 혜택 누리는 개방형 포털 강화"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 오동현 기자 = 이스트소프트의 자회사 줌인터넷이 ‘이스트에이드(ESTaid Corp.)’로 사명을 변경하고 김남현 대표 단독 경영 체제로 전환한다고 28일 밝혔다.

이번 사명 변경은 2009년 이스트엠엔에스로 설립 후 2012년 이스트인터넷과 합병하며 ‘줌인터넷’으로 회사명을 바꾼 이후 13년 만이다.

이스트에이드는 사명 변경과 함께 중장기 사업 전략에 맞춰 이스트소프트 그룹의 인공지능(AI) 기술 자원과 빅데이터 처리 역량을 활용해 국내외 AI 기술 대중화에 앞장설 예정이다.

이스트에이드의 AID는 ‘AI’와 ‘Design’을 결합한 명칭으로 사용자의 AI 경험을 디자인하고 삶에 실질적인 혜택을 제공한다는 미션을 담고 있다.

특히 그룹사 및 국내외 AI 기술을 이용하는 사용자의 편의성을 높이기 위해 AI UX(사용자 경험)을 개선하는 데 집중한다.

아울러 사명 변경과 함께 빠른 의사결정 구조를 바탕으로 실적 개선에 박차를 가하기 위해 각자 대표이사 체제에서 김남현 대표 단독 경영 체제로 전환한다.

더불어 김남현 대표와 시너지를 낼 수 있는 비즈니스 및 테크 분야 최고의 전문가도 새롭게 영입했다.

폴라리스오피스, 애드팝콘 등에서 사업개발 및 광고사업 등을 총괄한 손승우 이사가 사업 임원으로, '문피아', '피터팬의 좋은방 구하기' 등에서 모바일 전환 및 플랫폼 개발을 주도한 채수임 이사가 기술 임원으로 합류했다.

앞으로 이스트에이드는 김남현 대표 체제 하에 포털서비스 줌닷컴의 사업 개편과 동시에 신규 서비스 출시 및 그룹사 외 파트너십 확장으로 신성장 기반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김남현 대표는 "'누구나 AI를 쉽게 이해하고 다룰 수 있도록 돕는다(aid)'는 미션을 바탕으로 사용자와 파트너사가 함께 AI 혜택을 누릴 수 있는 개방형 포털로서 역할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AI로 모두가 함께 성장하는 건강한 비즈니스 생태계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odong85@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