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7 (수)

김승수, ♥양정아와 열애 시작? 백허그 하더니…"같이 살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절친인 배우 김승수와 양정아가 묘한 핑크빛 분위기를 형성했다.

지난 3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약칭 '미우새')에서는 김승수와 양정아가 출연하는 다음 주 예고편이 공개됐다.

김승수와 양정아는 대학교 앞에서 데이트를 즐겼다. 김승수는 "백만년 만에 이런 곳에 온다. 사멸해가는 데이트 세포가 살아난다"라고 말했고, 양정아도 "너무 오랜만이다"고 들뜬 모습을 보였다.

두 사람의 모습을 화면으로 지켜보던 김승수의 엄마는 "내가 양정아를 좋아했다"며 흐뭇한 미소를 지어 보였다.

머니투데이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승수는 양정아에게 커다란 꽃다발을 깜짝 선물해 설렘을 자아내는가 하면 농구 게임을 하며 자연스럽게 스킨십을 했다.

특히 사진을 찍던 중 김승수는 양정아에게 과감한 백허그를 했고 두 사람의 달콤한 분위기를 본 스튜디오에서는 환호성이 터졌다.

스페셜 MC로 참석한 배우 김재욱은 "아무리 친해도 백허그는"이라며 놀라워했다.

이어진 장면에서 김승수는 "재밌게 친구처럼 같이 살래?"라고 말했고, 양정아는 "같이 살 수 있어"라고 답해 로맨틱 무드의 정점을 찍었다.

서장훈은 "오늘 뭐 이러다가 진짜 이어지는 거 아니냐"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김승수와 양정아의 핑크빛 분위기가 담긴 '미우새'는 오는 10일 밤 9시5분 방송된다.

마아라 기자 aradazz@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