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5 (토)

곽튜브 “母가 못생기셨는데 내가 母 닮아”...전현무 “그게 할 소리야” 폭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전현무계획’ 방송 캡처. 사진ㅣMB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전현무계획’ 전현무-곽튜브가 어디에도 소개되지 않은 부산의 맛집을 소개해 ‘먹방의 신세계’를 활짝 열어젖혔다.

1일 방송된 본격 리얼 길바닥 먹큐멘터리 MBN ‘전현무계획’에서는 부산에서 전통 죽, 양곱창 맛집을 급습한 ‘무계획 브로’ 전현무-곽튜브(곽준빈)의 먹방 대탐험이 펼쳐졌다. 또한 스페셜 게스트로 전현무의 절친 형이자 ‘부산 사나이’ 김광규가 함께해 과거의 추억이 어린 순두부찌개 맛집을 소개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의 향수와 공감을 자극했다. 이날 방송은 닐슨코리아 집계 결과 2.3%(유료방송가구 전국 2부 기준)의 시청률을 기록해 안방의 열띤 관심을 반영했다.

앞서 곽튜브의 고향인 부산을 찾았던 ‘무계획 브로’는 ‘깡통 시장’에서 간식을 먹으며 먹텐션을 끌어올렸던 터. 이후 두 사람은 70년 전통의 죽 맛집으로 발걸음을 옮겼다. 전현무는 비주얼부터 깊은 맛을 느끼게 한 녹두죽을 한입 먹자마자 “야~ 귀한 맛이다”라며 감탄했다. 그런 뒤, 곽튜브와 함께 팥죽과 호박죽을 차례로 맛봤다. 맛집 사장님은 가난했던 그 시절의 애환이 묻어나는 ‘먹터뷰’를 들려줬는데, 곽튜브는 “사실 죽은 맛집이라고 해도 (굳이) 와보지 않았었다”고 말했다. 이에 전현무는 “네가 풍족할 때 태어나서 그래~”라고 세대차를 언급했다. 하지만 곽튜브는 이에 지지 않고 “형은 서울에서 태어나지 않았어요?”라고 팩폭 어퍼컷을 날려, ‘서울 깍쟁이’ 잡는 ‘부산 사나이’ 면모를 내뿜었다.

각종 죽을 ‘뚝딱’한 두 사람은 “(맛있어서) 기분이 너무 좋다”며 식당 주인에게 ‘쌍따봉’을 날린 뒤, 곽튜브의 부산 본가로 향했다. 본가 아파트 앞에 도착한 두 사람은 동네 세탁소 사장님, 아파트 통장님과 소소한 ‘스몰 토크’를 나눴고, 그러다 동네 주민의 입에서 숨기고 싶은(?) 지인의 이름이 툭 튀어나오자 곽튜브는 찐 당황해 자리를 급히 떴다.

드디어, 곽튜브의 본가에 입성한 두 사람은 곽튜브의 어린 시절 사진을 보며 이야기꽃을 피웠다. 이때 곽튜브는 “(얼굴이 잘생긴) 형은 아빠를 닮았고, 엄마가 좀 못생기셨는데 내가 (엄마를) 닮았다”고 거침없이 말했다. 전현무는 “그게 할 소리야?”라고 어이없어 했고, 곽튜브는 갑자기 어머니에게 전화를 걸어 전현무를 바꿔줬다. 그러나 곽튜브의 어머니는 전현무 옆에서 아들이 자신에 대한 ‘디스’를 늘어놓자, “내가 지금 네 옆에 없는 걸 다행인 줄 알아라. 맞아 죽는다(?)”고 분노해, ‘대환장 모자(母子) 케미’를 발산했다.

곽튜브 집 구경을 마친 두 사람은 ‘깡통시장’ 죽집 사장님 추천 메뉴인 ‘양곱창’ 맛집 골목으로 향했다. 여기서 맛집을 ‘픽’한 두 사람은 연탄에 잘 구워진 소 내장 소금구이를 굽는 족족 먹어치웠다. 쫄깃쫄깃한 양 구이와 ‘일탈의 맛’인 대창, 고소한 곱창까지 올킬한 두 사람은 특제 양념구이도 클리어 했다. 또한, 곽튜브는 장차 맛집을 물려받을 식당 사장님의 딸에게 관심을 보이기도 했는데, 사장님은 “(딸이 결혼) 날짜를 받았다”고 철벽(?)을 쳐 모두를 폭소케 했다.

옷과 턱에 양념을 묻혀가며 ‘부산 양곱창 뽀개기’에 성공한 두 사람은 다시 차에 올라타 곽튜브 ‘픽’ 찐 리얼 밀면 맛집을 다음 코스로 정했다. 그런데 이때, 의문의 운전기사가 “밀면 집은 (거리가) 머니까 순두부(찌개) 먹죠?”라고 들이대, 두 사람을 당황케 했다. 미묘한 분위기 속, 잠시 후 운전기사는 모자와 마스크를 벗고 정체를 밝혔는데, ‘절친 형’ 김광규가 나타나자 전현무는 “부산 하면 김광규 아이가~”라며 반가워했다.

김광규는 곽튜브와도 초면이지만 금방 친해졌고, 그 길로 자신의 단골집이었던 순두부찌개 식당으로 두 사람을 데려갔다. 이어 “당시 (순두부찌개) 가격이 600원이었는데, 공장 일을 해서 시급 450원 받았다”며 부산 공장 노동자 시절의 추억에 젖었다. 식당에 들어선 김광규는 현재 8000원인 순두부찌개를 오랜만에 맛봤고 모두가 숟가락을 뜬 가운데, 다음 방송 예고편에 일명 ‘정용진 맛 리스트’가 등장해 궁금증을 치솟게 했다.

김광규와 함께한 세 사람의 부산 먹방 대탐험은 3월 8일(금) 밤 9시 10분 방송하는 MBN ‘전현무계획’ 4회에서 계속된다.

[지승훈 스타투데이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