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김승진♥︎이은지 열애설날 만...“전화 한 통에 종로서 마포까지”(‘아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스타투데이

사진 I JT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은지가 김승진, 이창호, 신규진과의 핑크빛 에피소드를 전한다. 그 중에서도 김승진과의 분위기가 심상치 않다.

오는 2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는 개그계를 이끌어 갈 대세 코미디언 이은지, 김승진, 이창호, 신규진이 출연한다. 이들은 회심의 개인기와 재치 넘치는 토크를 대방출하며 명실상부 대세 코미디언임을 입증한다.

이날 이은지는 함께 나온 김승진, 이창호, 신규진을 두고 일명 ‘이은지의 남자들’이라고 소개하며 그들과의 인연을 전한다.

특히 김승진은 이은지의 전화 한 통에 종로에서 마포까지 달려갔던 일화를 밝히며 뜻밖의 열애설에 박차를 가했다고. 이들의 묘한 핑크빛 기류를 눈치챈 형님들은 “은지를 좋아하는 것 아니냐”라며 몰아가 흥미를 자극한다.

또한 이은지와 신규진은 코미디언 지망생 시절 오빠 동생 사이였지만 데뷔 후 깍듯한 선후배 사이가 됐다며 다소 모호해진 관계를 전한다. 이어 이은지는 나이 많은 후배 신규진에게 “왜 아직도 말을 놓지 않는지 궁금하다”라며 속마음을 털어놓아 모두의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남녀가 ‘썸’을 타는 과정을 코믹하게 연기하는 콘텐트로 화제 몰이를 한 이은지와 이창호는 즉석에서 무대본 ‘플러팅 티키타카’를 선보이며 환상의 호흡을 뽐냈다는 후문이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