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5 (월)

'현대 며느리' 노현정, KBS 아나운서 절친 손미나 우정 ing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OSEN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OSEN=연휘선 기자] 현대가 며느리가 된 노현정 전 KBS 아나운서의 근황이 공개됐다.

손미나 전 KBS 아나운서는 29일 SNS에 "노현정 전 아나운서와 현이 작가! 사랑하는 동생들이 전시 둘째 날인 오늘 아침 일찍부터 코엑스 부스로 출동해 줬다"라는 글을 게재했다.

그는 "어떤 일이든 단걸음에 달려와 무조건 응원하고 지지하는, 서로를 늘 아끼고 애정해 마지않는, 오래고 깊은 우정의 친구들이 있다는 건 인생에 큰 힘이 되는 것 같다. 고맙다 예쁜이들"이라며 애착을 표현했다.

또한 손미나는 "사랑하는 후배 노현정 아나운서의 반가운 방문"이라는 자막이 등장하는 영상을 게재했다. 영상에는 올리브유를 시음하는 노현정의 모습이 담겼다.

노현정은 지난 2003년 KBS 29기 공채 아나운서로 데뷔했다. 이후 '스타 골든벨', '상상플러스' 등의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큰 사랑을 받았으나 갑작스럽게 퇴사했다. 이후 그는 2006년 현대그룹 3세인 정대선 HN 사장과 결혼해 화제를 모았다. 그는 결혼 후 방송 활동을 중단하며 가사와 육아에 전념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 monamie@osen.co.kr

[사진] 손미나 SNS.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