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엠빅뉴스] ‘북한’ 호칭 두고 한국 기자와 신경전 벌인 북한 감독.. 눈물로 기자회견 마무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북한여자축구대표팀이 일본에서 열린 파리올림픽 예선에서 일본에 1대2로 패하며 본선 진출에 실패했는데요.

기자회견에 참석한 북한 리유일 감독이 한국 기자의 질문을 거부하더니 막판엔 눈물까지 흘렸습니다.

무슨 일이 있었는지 확인하시죠.

#북한 #북한여자축구 #기자회견

[엠빅뉴스]와 친구가 되어주세요!

▶유튜브 바로가기

▶네이버TV 엠빅뉴스 바로가기

▶네이버TV 엠빅스포츠 바로가기

▶페이스북 바로가기

엠빅뉴스팀 [구성: 이명진, 편집: 유수빈·조유경, 디자인: 최서우]

이명진 기자(sportslee@mbc.co.kr)

ⓒ MBC&iMBC 무단 전재, 재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