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나혼자산다' 기안84, 여의도 새 작업실 공개…전현무 맞춤형 선물 공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조이뉴스24 이미영 기자] 전현무가 기안84의 여의도 새 작업실을 방문했다.

3월 1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기안84가 서울 여의도에 마련한 새 작업실을 공개한다.

기안84는 새 작업실에서 하루를 시작하고, '이사요정' 전현무가 첫 손님으로 작업실을 방문해 기념 선물을 안긴다.

조이뉴스24

'나 혼자 산다' 기안84의 여의도 새 작업실에 전현무가 방문했다. [사진=MBC]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안84는 "작업실을 하나 얻었습니다"라며 여의도에 얻은 새 작업실을 소개한다. 살굿빛 현관부터 파스텔톤의 색감과 아치형 문 등 남다른 기안84만의 감성이 담긴 작업실이 눈길을 모을 예정. 또한 창문을 가득 채운 성모 마리아 뷰에 기도하는 '불교인' 기안84의 종교 대통합(?) 현장도 공개된다. 이를 본 전현무가 "불교인데 괜찮겠니?"라며 걱정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낸다.

전현무는 새 작업실로 이사한 기안84를 위한 맞춤형 선물 공세로 기안84에게 감동을 선사한다. 기안84가 작업실 건물에 있는 카페에서 커피를 대접하자, 전현무는 기안84가 쏘는 커피는 10년 만에 마신다면서 감격한다. 그러나 "형, KBS 아나운서였어요?"라고 묻는 기안84에게 황당해하는 전현무의 반응이 폭소를 안긴다.

'대상 브라더' 전현무와 기안84가 '신인상' 김대호를 견제(?)하는 대화를 속삭이는 모습도 포착돼 시선을 끌어당긴다. "(만약에) 대호가 대상 받았어. 괜찮아?"라고 묻는 전현무의 질문에 기안84가 어떤 속마음을 드러냈을지 궁금해진다.

'나 혼자 산다'는 오는 3월 1일 밤 11시 10분에 방송한다.

/이미영 기자(mycuzmy@joynews24.com)


[ⓒ 조이뉴스24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