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문화연예 플러스] 빈 디젤, '분노의 질주' 마지막 편 출연할 듯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영화 '분노의 질주' 시리즈로 유명한 할리우드 배우죠.

빈 디젤이 영화 분노의 질주 마지막 편인 11번째 시리즈에도 참여할 것으로 보입니다.

디젤은 자신의 SNS에 "제작진과 회의를 마쳤다"며 "피날레는 정말 흥분된다"고 써, 영화 출연을 암시했는데요.

앞서 빈 디젤은 지난해 12월 여비서를 성폭행한 혐의로 피소돼 팬들에게 큰 충격을 안겼습니다.

빈 디젤은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는데요.

논란 후 첫 근황으로 영화 복귀 소식을 알린 겁니다.

분노의 질주 11번째 이야기는 내년 4월 미국에서 개봉될 예정으로, 디젤의 출연이 실제로 성사될지 관심이 모이고 있습니다.

지금까지 문화연예플러스였습니다.
MBC 뉴스는 24시간 여러분의 제보를 기다립니다.

▷ 전화 02-784-4000
▷ 이메일 mbcjebo@mbc.co.kr
▷ 카카오톡 @mbc제보

김옥영 리포터

ⓒ MBC&iMBC 무단 전재, 재배포 및 이용(AI학습 포함)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