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4 (일)

'수련하는' 전공의에 의존한 대형병원…드러난 구조적 문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전공의들은 전문의가 되기 위해서 계속 배우고 있는 의사들입니다. 가장 초보 의사라고도 할 수 있는 전공의들이 병원을 떠나자, 현장에 이렇게 큰 혼란이 생겼다는 건 우리 의료 시스템에 개선해야 할 점이 많다는 뜻이기도 합니다.

이 부분은 조동찬 의학전문기자가 짚어봤습니다.

<기자>

대장염증 절제 수술을 진행하고 있는 서울의 한 대학병원 수술실의 모습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