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3 (화)

어린 시절까지 집중조명…김하성, 트레이드 매물서 간판 스타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 사진 속의 어린이는 누굴까요? 어째 축구에 더 소질이 있어 보이는데요?

[김하성/샌디에이고 : 항상 저녁에 저기서 방망이 안 치면 항상 여기서 스윙 연습을 많이 했어요.]

샌디에이고 구단이 김하성 선수의 어린 시절까지 소환했습니다.

또 한복을 입은 영상까지 제작했는데요.

다음 달 서울서 열리는 메이저리그 개막전 때문입니다.

불과 얼마 전까지만 해도 구단 살림을 위해 트레이드 매물로 내놓았는데, 이젠 샌디에이고의 '얼굴'로 내세웠네요.

김하성이 없으면 어쩔 뻔했을까요?

[화면출처 San Diego Padres]

오선민 기자

JTBC의 모든 콘텐트(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은바, 무단 전재, 복사, 배포 등을 금합니다.

Copyright by JTBC All Rights Reserved.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